손님방 ..good time


Category
name 이쁜이 이모
title 갑자기.
누구에게나 슬픔은 있다. 이것은 자신이 남에게 줄 수 없는 재산이다.
모든 것을 남에게 줄 수는 있지만 자신만은 남에게 줄 수 없기 때문이다.
누구나 자신이 소유한 비극은 있다.
그 비극은 영원히 자신이 소유해야 할 상흔이다.
눈물의 강, 슬픔의 강, 통곡의 강,
슬픔은 재산과는 달리 모든 사람들에게 공통 분배되어 있다.

- 박상중 스님-

이용수
스님은 부동산 때문에 슬프진 않으시지요?
2006/11/24    

prev   눈 [1] 이쁜이 이모
next   효찬이 구경 잘 하고 가여~ [1] 전애경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ida, 용수